개똥철학2010. 1. 14. 19:00

오늘로 금연 2주째를 맞이하고 있다.

나타나는 현상은 담배생각이 초기 일주일 보다는 훨씬 덜 난다는 것이다.
그러나 문득 문득 흡연에의 강렬한 욕구는 하루에 3~4번 정도 일어난다.

하지만 그 순간만 넘기면 담배 생각이 또 사라진다.

* TIP: 현재 금연보조제를 쓰지 않고 금연을 하고 있다.
담배대신 대용품으로 먹고 있는 것이 나의 경우엔 다음과 같다. 

1. 자일리톨 껌 (일반 껌 중에서 다른 대안이 있을까 싶다.)
2. 애니타임 사탕 (칼로리가 개 당 10Kcal로 매우 낮다.)
3. 볶은 콩 (노란콩이나 검은콩을 팬에 놓고 볶는다. 심심할때 먹으면 꽤 괜찮다.)

참고 하시길...


반응형

'개똥철학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린시절의 추억...  (0) 2010.09.13
실패란?  (0) 2010.01.16
금연 2주째 증상 및 TIP  (0) 2010.01.14
행복  (0) 2010.01.11
2010.01.06일의 단상  (0) 2010.01.06
모두 같은 곳을 향해 가고 있는걸...  (2) 2009.02.13
Posted by 대네브 (deneb)

댓글을 달아 주세요